남양주 76세 남성 코로나19 확진…인천 남동구 다녀와
남양주 76세 남성 코로나19 확진…인천 남동구 다녀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양주시는 화도읍에 사는 70대 남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1일 밝혔다.

이 남성은 지난 15일 발열, 오한 등 증상이 나타나 20일 한양대 구리병원에서 검체검사를 받은 결과 코로나19로 확진됐다.

특히 이 남성은 증상이 나타나기 전날인 지난 14일 버스와 지하철을 타고 인천시 남동구를 다녀온 것으로 확인됐다.

남성은 주로 자택에 머물렀으며 두 차례 동네 병원을 방문한 것으로 파악됐다.

보건당국은 이 남성을 성남시의료원으로 옮겼으며, 감염 경로 등 구체적인 역학 조사를 진행 중이다. 또 동거인 1명도 자가 격리하고 진단 검사를 진행 중이다.

한편, 이 남성이 방문한 동네 병원 두 곳인 박의원과 마석 엘리트의원은 이날 하루 휴원 조치했다.

남양주=류창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