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서 코로나19 확진자 2명 추가
남양주서 코로나19 확진자 2명 추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양주시는 화도읍에 거주하는 A(72·여)씨와 B(57·여)씨 등 2명이 지난 2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2일 밝혔다.

남양주 32번 환자인 A씨는 지난 20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C(73·남)씨의 동거인이며, 33번 환자인 B씨는 C씨와 같은 화도우리교회에 다니는 것으로 확인됐다.

B씨는 C씨와 교회 동선이 겹치는데다 대중교통을 이용해 서울아산병원과 서울 양천구 은혜교회에 다녀온 것으로 파악돼 추가 전파도 우려되는 상황이다.

B씨는 지난 13일 화도우리교회에 갔다가 서울아산병원에 다녀왔다.

15일에는 양천구 은혜교회 교육에, 17일에는 다시 화도우리교회 예배에 참석했으며 15일 인후통과 근육통 등 증상이 나타났다.

B씨는 지난 13일과 17일 화도우리교회에서 C씨와 동선이 겹쳤다.

보건당국은 B씨의 감염 경로 추적과 함께 이들 시설의 연관성을 파악하고 있으며 지난 14일 인천 남동구에 다녀온 뒤 증상이 나타난 C씨와의 연관성도 조사 중이다.

A씨는 현재 경기도의료원 수원병원에서, B씨는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에서 각각 치료 중이다.

이광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