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민·관 협치 도시재생 추진 박차
광명시, 민·관 협치 도시재생 추진 박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명시는 지난 22일 광명시민회관에서 ‘광명시 도시재생 총괄기획단 발대식 및 전략토론회’를 개최했다.

도시재생 총괄기획단은 광명시 도시재생 추진 방향을 설정하는 민?관 협치 조직으로 박승원 광명시장을 총괄기획단장으로 황희연 한국토지주택연구원장이 도시재생조정관을 맡고 있으며 도시재생위원, 행정협의회, 시민참여위원회, 중간지원조직 등으로 구성됐다.

이날 행사는 1부 발대식과 2부 전략토론회로 나눠 시민참여위원의 위촉장 수여, 황희연 한국토지주택연구원 원장의 발제(도시재생 뉴딜, 시즌2로 나아가야 한다)와 전략토론회가 진행됐다.

토론회에서는 코로나19 등 재난 상황을 맞아 도시재생이 나아가야할 방향성과 주민조직(거버넌스)의 참여 방안 등을 논의했다.

박승원 시장은 “오늘 토론회는 코로나19의 새로운 재난을 맞아 도시재생이 어떻게 능동적으로 대응해야 하는지 다양한 의견이 나온 값진 시간이었다”며 “광명시 도시재생 사업 추진에 접목해 위기 대응에 앞서는 선진 도시재생 광명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광명시는 현재 너부대 공원 일원, 새터마을(광명7동 일원), 광명3동 일원 도시재생활성화지역에서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지난해 열린 도시재생 산업박람회에서 도시재생 총괄기획단으로 산업문화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

광명=김용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