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무한돌봄행복센터 취약계층 위한 주거환경개선사업 펼쳐
양주시무한돌봄행복센터 취약계층 위한 주거환경개선사업 펼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주시 백석읍의 A씨. 남편이 사망한 뒤 조현병이 있는 두 동생을 돌보며 생활하고 있으나 우울증이 심해지고 저장강박까지 생겨 집 안팎으로 박스와 고물 등 잡동사니와 음식물들을 쌓아두고 생활하고 있다.

이같은 소식을 접한 양주시무한돌봄행복센터는 지난 24일 A씨 집을 찾아 저소득ㆍ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벌이고 있는 햇님달님 주거환경개선사업을 진행했다.

이날 주거환경개선사업에는 뽀빠이봉사단, 섬김과나눔봉사단, 백석읍적십자회, 양주시자원봉사센터, 양주시 맞춤형복지팀, 양주시 청소행정과가 동참해 구슬땀을 흘렸다.

양주시무한돌봄행복센터 직원들은 뽀빠이봉사단, 섬김과나눔봉사단, 백석읍적십자회 회원 등 20여명과 함께 A씨의 집 안에 오랫동안 쌓여있던 물건들을 정리했다.

오래된 쓰레기, 가구, 음식물쓰레기 등을 밖으로 배출해 분류수거 하고 집안 곳곳을 쓸고 닦아 깨끗한 환경으로 만들었다.

또 양주시자원봉사센터(박종성 센터장)는 A씨의 어려운 사정을 듣고 고장난 씽크대를 교체했고, 백석읍적십자회는 청소가 끝난 후 방역을 실시하고 3주 후 추가 방역을 약속했다.

양주시 백석읍 맞춤형복지팀은 시 청소과의 도움으로 배출된 쓰레기를 처리했다.

김나영 양주시무한돌봄행복센터장은 “양주시의 열악한 가정을 찾아내 사례관리하며 그들이 짊어지고 가야 할 짐들을 함께 해결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민관이 함께 해 복지사각지대 발굴과 위기탈출이 필요한 어려운 이웃을 위한 지원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양주=이종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