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흥발전본부, 2020 한국을 빛낸 창조경영대상 수상
영흥발전본부, 2020 한국을 빛낸 창조경영대상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남동발전(주) 영흥발전본부가 최근 ‘2020 한국을 빛낸 창조경영’ 사회책임경영 부문에서 2019년에 이어 2회 연속 수상자로 선정됐다고 27일 밝혔다.

영흥발전본부는 수도권의 유일한 석탄화력발전소라는 핸디캡 속에서도 친환경발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또한 버려지는 석탄회 재활용(에코스톤) 판매금 전액 취약계층 후원, 인천시 시조인 두루미와 저어새 등 자연생태계 보전을 위한 지원사업을 통해 환경보호 활동에도 적극 참여하고 있다.

이와 함께 인천시 공공기관 최초로 범죄피해자보호와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 옹진군 독거노인 및 장애우의 의료정보코드와 보호자 연락처가 기재된 목걸이를 지원하는 옹진군 119 생명번호 서비스후원, 인천 중구 적수피해 주민들을 위한 2ℓ 생수 3만2천병 지원 등 주변지역의 어려움에 귀기울이고 현실적인 지원을 위해 앞장서고 있다.

특히,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과 함께 소아암 어린이에게 완치 의지를 북돋아 주는 희망나무심기를 2005년부터 시작, 15회째 하고 있다.

이밖에도 영흥발전본부는 영흥 지역내 환경·관광분야 연계 노인적합형 일자리 창출을 위한 KOEN Job Together 영흥바다사랑지킴이사업을 2년에 걸쳐 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지역의 미래인재양성을 위한 KOEN Edu Together 사업 일환으로 지역 내 초·중·고등학교에 핫한 인플루언서들을 초빙, 성교육, 진로교육, 과학캠프 등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지원하고 있어 지역 학부형들로부터 높은 지지를 받고 있다.

유준석 영흥발전본부장은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연계한 체계적인 사회공헌활동 프로그램으로 나눔문화를 선도하고 아름답고 따뜻한 사회 건설 구현에 앞장 설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다 할 것”이라고 했다.

송길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