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소방서 이수윤 소방위, 'KBS119상' 대상 수상
고양소방서 이수윤 소방위, 'KBS119상' 대상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소방서는 27일 이수윤 소방위가 서울 여의도 KBS 공개홀에서 열린 ‘제25회 KBS119상 시상식’에서 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KBS119상은 재난 현장에서 헌신적인 구조ㆍ구급활동으로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한 소방관에게 주어진다.

이 대원은 지난 2002년 9월 소방에 입문한 후, 현재까지 271건의 화재와 969건의 구조 현장에 출동해 364명의 생명을 구해냈다.

2006년 화재 진압 과정에서 변압기 폭발 사고로 몸 전체의 30%에 3도 화상을 입기도 했지만, 약 1년 뒤 소방학교 교관으로 복직해 후배 양성에 힘 썼다. 현재는 고양소방서 구조대에서 근무 중이다.

앞서 이 대원은 심정지 환자를 응급처치로 살려냈을 때 주어지는 ‘하트 세이버’(Heart Saver) 2회와 구조활동 중 인명을 구했을 때 경기도에서 수여하는 ‘라이프 세이버’(Life Saver)를 수상한 바 있다.

이수윤 대원은 “겸손한 자세로 더욱 열심히 현장근무에 임해 시민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고양=유제원ㆍ김민서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