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검단조성공원 실시계획인가 고시…행정절차 끝내고 사업 착수
인천시 검단조성공원 실시계획인가 고시…행정절차 끝내고 사업 착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는 검단중앙공원 조성을 위한 실시계획인가를 고시했다고 31일 밝혔다. 앞서 시는 검단중앙공원 사업을 위해 재해와 교통영향평가, 소규모환경영향평가, 중앙토지수용위원회 협의 등 각종 행정절차를 끝냈다.

시는 541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토지 및 지장물 보상을 끝내고, 오는 2022년 말까지 공원을 만들 예정이다.

시는 주변 6천여세대를 포함한 당하동 전체 주민이 걸어서 쉽게 찾아 쉴 수 있는 공원을 만들 계획이다.

권혁철 주택녹지국장은 “실시계획인가가 고시에 따라 이제는 신속한 보상과 공원 조성을 할 계획”이라고 했다. 이어 “시민이 숲속체험원, 풍욕장, 다목적운동장, 야외공연장 등을 갖춘 숲속에서 여가를 즐길 수 있는 자연생태형 공원이 적기에 제공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고 했다.

이민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