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경제청·IFEZ 기업의 사회공헌 ‘행복한 공부방-시즌2’ 성공적 마무리
인천경제청·IFEZ 기업의 사회공헌 ‘행복한 공부방-시즌2’ 성공적 마무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이 가정 형편이 어려운 아동을 위한 공부방 지원 사업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인천경제청은 원도심 가정에 맞춤형 공부방을 지원하는 ‘인천경제자유구역(IFEZ) 행복한 공부방-시즌2’를 마무리했다고 1일 밝혔다.

이 사업은 IFEZ의 개발 성과를 원도심과 공유하고자 지역사회공헌사업 일환으로 지난 2017년 10월 시작됐다. 업무협약을 통해 IFEZ 입주기업들이 후원금을 지원하고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이 사업 전반을 맡아 총괄 진행한다.

지난해 5월부터 1년 동안 추진된 시즌2 사업에는 IFEZ에 입주해 있는 삼성바이오에피스㈜, 얀센백신㈜, 아이센스㈜, 이너트론㈜, 한국미쓰비시엘리베이터㈜ 등 5개사가 참여했다.

이들 기업들은 후원금을 통해 주거환경이 열악한 원도심 가정 10곳을 대상으로 공부방을 새롭게 꾸미고, 컴퓨터·책장 등 교육 기자재를 지원했다.

김석철 인천경제청 투자유치기획과장은 “앞으로도 IFEZ와 원도심이 조화를 이루고 개발성과를 나누며 상호 공존할 수 있도록 사회공헌사업이 더욱 확대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한편, 인천경제청은 이달 중 ‘IFEZ 행복한 공부방-시즌3’ 착수를 위해 입주기업, 어린이재단 외에 인천글로벌캠퍼스(IGC)운영재단과도 추가 업무협약을 맺고 IGC대학생과 주거 취약가정 아동·청소년 간 학습 멘토링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사업을 확대할 예정이다.

강정규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