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 12번째 확진자 남성 택배회사 근무...2천500명 전수 조사
시흥 12번째 확진자 남성 택배회사 근무...2천500명 전수 조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흥시는 지난달 31일 확진 판정을 받은 시흥 12번째 확진 남성 A씨(53·정왕2동)의 근무지가 대신택배 동시화점(시흥시 정왕동 1365의8)으로 지난달 26일부터 31일까지 해당 업체를 다녀간 2천500여명의 명단을 확보하고, 전수조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2일 밝혔다.

다행히 확진환자의 가족 3명은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고, 같은 회사에 근무하고 있는 직원 32명 전원에 대해선 검사를 완료했다.

시 보건당국은 이날부터 정왕보건지소와 시흥시보건소에 설치한 선별진료소 8곳에서 이들에 대한 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조사 대상 기간 해당 사업장 방문객들은 시흥시 보건소(031-310-6815∼8)나 정왕보건지소(031-310-6801∼2) 등에 연락, 무료로 검사받을 것을 당부했다.

한편, 대신택배 동시화점은 현재 폐쇄된 상태다.

시흥=김형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