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코로나19 극복 범시민 대책위 ‘온택트’ 출범
구리시 코로나19 극복 범시민 대책위 ‘온택트’ 출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승남 시장, 온라인 출범식서 “방역수칙 준수 일상화 유도”
구리시, 코로나19 극복 범시민 대책위 ‘온택트’ 출범
구리시, 코로나19 극복 범시민 대책위 ‘온택트’ 출범

 

구리시가 코로나19 지역사회 차단을 위해 시민 스스로가 일상의 방역주체가 되는 ‘코로나19 극복 범시민 대책위’를 본격 출범시켰다.

지난 5일 열린 출범식은 애초 집합모임으로 계획됐으나 최근 지역 내 확진자 발생에 따른 추가확산 우려로 비접촉 온라인(온택트 Ontact)으로 진행됐다. 이날 출범식에는 유관 기관과, 기간단체 대표 등 99명이 대책위에 참여했다.

출범식은 안승남 구리시장의 인사말에 이어 이웅재 구리시 새마을회 총무와 홍광춘 대한적십자봉사회 구리지구협의회 총무부장 등이 9개항이 담긴 결의문을 낭독한 후 ‘코로나19 구리시의 전방위적 대응 조치 100일간의 기록’종합영상을 시청하는 순으로 이어졌다.

안승남 시장은 인사말을 통해 “시민의 건강과 안전한 구리시를 지키는 코로나19 범시민 운동에 함께 참여해 주신데 대해 감사드린다”며 “구리 시민 한분이라도 백번 천번을 강조했던 손씻기, 마스크착용, 건강상태 질문지 작성 등 모두가 실천해 주시고 범시민대책위가 적극적인 행동으로 앞장서 우리 모두 코로나19로부터 반드시 승리하자”고 강조했다.

시는 이번 대책위 출범으로 시민들에게 마스크 착용업소 이용하기, 기관ㆍ단체도 자체 온라인으로 활성화를 유도해 나가는 ‘온택트 회의 및 행사’와 ‘생활 속 마스크 착용 일상화하기’등 범시민운동 실천으로 자칫 방심에 의한 코로나19의 조용한 전파를 시민의 힘으로 극복해 나가는 데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한편 대책위는 참여단체가 공동으로 공유하는 카톡방을 개설, 온라인상에서 회의를 진행하며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방역에 대한 정보들을 홍보해 나갈 계획이다.

구리=김동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