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 사동어린이공원 생태공원으로 새단장
동두천 사동어린이공원 생태공원으로 새단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설 노후화로 이용환경이 열악했던 동두천 사동어린이공원(총면적 약 1,560㎡)이 생태공원으로 새롭게 단장됐다.

10일 동두천시에 따르면 도비 보조사업으로 총예산 3억3천8백만원을 들여 사동어린이공원 리모델링 사업을 최근 완료했다.

사동마을의 이미지를 담은 강, 고래 등을 형상화한 주제로 다양한 활동을 담을 수 있는 산책 트랙과 휴게시설, 어린이 놀이공간 등을 이용자의 수요에 맞게 효율적으로 배치해 조성했다.

또 녹지공간의 하부층에 흰말채 나무, 명자나무 등 다채로운 색의 조경수를 식재하고 상부층의 교목은 기존의 우량한 수목들을 존치하거나 그늘목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이식하여 아름다움을 더했다.

특히 노후된 놀이시설물은 친환경 소재의 다양한 시설물로 교체하고 산책 트랙 또한 탄성 포장재를 이용, 안전사고 발생위험을 최소화했다.

남상만 공원녹지과장은 “침체된 구시가지의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녹색복지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으로 낙후된 구시가지에 생기를 불어 넣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동두천=송진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