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김한정 의원, "국회 한반도 평화포럼 출범한다"
민주당 김한정 의원, "국회 한반도 평화포럼 출범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15공동선언, 10·4남북공동선언, 4·27판문점공동선언, 9·19 남북정상합의의 정신을 기리고 남북관계 개선과 발전 방향을 모색하기 위한 국회 연구단체 한반도 평화포럼이 출범한다.

포럼 공동대표는 더불어민주당 김경협(부천갑)·김한정 의원(남양주을)이, 연구책임의원은 민주당 이재정 의원(안양 동안을)이 각각 맡았다.

공동대표를 맡은 김한정 의원은 11일 “포럼 창립을 위한 준비모임을 개최했고, 회원들의 의견을 모아 다음 달 중 창립총회를 겸한 토론회를 개최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국회 한반도 평화포럼은 유력 대권주자인 민주당 이낙연 의원을 비롯해 설훈(부천을)·윤후덕(파주갑)·소병훈(광주갑)·김남국(안산 단원을)·김민철(의정부을)·김주영(김포갑)·문정복(시흥갑)·윤영찬(성남 중원)·홍기원 의원(평택갑) 등 경기 의원들이 대거 참여한다.

또 민주당 이해찬 대표를 비롯해 문정인 대통령 외교안보통일 특보, 임동원 전 국가정보원장, 정세현·이종석 전 통일부 장관 등 5명이 특별고문으로 함께할 예정이다. 외부전문가로는 천해성 전 통일부 차관, 이영훈 SK경영경제연구소 수석연구원, 이정철 숭실대학교 정치외교학과 교수와 박선숙 전 국회의원도 참여한다.

김한정 의원은 “한반도 정세의 긴장이라는 엄중한 상황 속에서 국회 차원에서 평화 정착을 위한 보다 적극적인 노력이 필요하다는데 의원들이 의견을 모았다”며 “정책개발과 입법 활동, 남남대화 등과 병행해서 대미 외교 등 주변국 설득 활동에도 역점을 둘 것”이라고 밝혔다.

송우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