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광한 남양주시장, 23일 6ㆍ25전쟁 70주년 기념 간담회 개최
조광한 남양주시장, 23일 6ㆍ25전쟁 70주년 기념 간담회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23일 6ㆍ25전쟁 70주년을 맞아 6ㆍ25 참전유공자 회원들과 시장집무실에서 간담회를 개최했다.

간담회에는 조광한 시장과 김천래 6ㆍ25 참전유공자회 회장을 비롯해 유공자회 임원들과 관계 공무원 등이 참석했다. 간담회에선 6ㆍ25 참전용사들을 격려하고 지역사회 발전과 국가안보에 힘쓴 김성곤 지회 대의원 및 김도판 지회 운영위원 등에게 표창이 수여됐다.

조광한 시장은 “6ㆍ25 참전용사들의 숭고한 희생과 헌신 덕분에 오늘의 우리가 있고, 조국의 자유민주주의가 지켜졌다. 참전용사들의 공헌에 보답하기 위해 좀 더 따뜻하고 세심하게 보훈정책을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김천래 지회장은 “6ㆍ25전쟁 70주년을 맞아 지금의 후손들이 전쟁의 참혹함을 잊지 않고 목숨 바쳐 싸운 참전용사들을 기억해 주길 바란다”며 “코로나19 확산으로 기념식은 취소됐지만 참전용사들을 기억하고 초청해 준 남양주시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남양시는 보훈회관에서 참석 인원을 최소화, 6ㆍ25전쟁 70주년 기념식을 개최할 계획이었으나, 수도권 방역강화 조치가 무기한 연장됨에 따라 참전유공자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취소했다.

남양주=유창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