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긴급차량 우선신호시스템 구축(5개 구간), 골든타임 확보…광주시와 광주경찰서, 광주소방서 협업
광주시, 긴급차량 우선신호시스템 구축(5개 구간), 골든타임 확보…광주시와 광주경찰서, 광주소방서 협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에 긴급차량이 정차 없이 신속하게 이동할 수 있도록 하는 우선신호 시스템 구축됐다.

광주시는 9일 초월읍행복복지센터에서 긴급차량 우선신호시스템 구축ㆍ완료에 따른 시범 운영 시연회를 개최했다.

이날 시연회에는 신동헌 광주시장을 비롯, 임일혁시의장, 권기섭경찰서장, 황은식소방서장, 시의원 등이 참석했다.

광주경찰서와 광주시는 지난해 ‘지능형 교통체계(ITS) 보강과 확장 사업‘의 일환으로 ‘긴급차량 우선신호 시스템 구축사업’을 추진했다.

긴급차량 우선 시스템은 소방차 등 긴급차량의 이동 위치를 미리 감지해 정차 없이 교차로를 통과하도록 신호를 제어하는 방식이다.

시스템 구축에 따라 긴급출동 차량의 이동속도 향상과 사고현장 도착시간 단축 및 긴급차량의 사고 예방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시스템 적용차량은 초월ㆍ오포ㆍ경안ㆍ곤지암 119안전센터와 초월파출소 5개 관할 지점의 소방ㆍ구급ㆍ경찰차량 등 총 15대로 이날 우선신호 시스템 시연회를 거쳐 본격 운행에 들어 간다.

경찰서 관계자는 “긴급차량 사고발생 등의 골든타임 확보에 어려운 점이 많았다”라며 “이 시스템이 가동되면 시민의 건강을 지키기 위한 골든타임 확보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소방서 관계자는 “응급환자 이송 시 골든타임에 맞추는 경우가 57%에 불과 했다”라며 “긴급차량 우선 신호 시스템 구축으로 이송 시간을 절반 이하로 단축해 ‘골든타임’ 확보에 절대적으로 도움이 될 것이다”고 전망했다.

한편, 광주경찰서와 광주시는 일정기간 운영을 통해 문제점과 개선사항을 보완한 후 점진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 시연회 (2)

광주=한상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권태현 2020-07-13 20:02:53
긴급차량 우선신호시스템이 구축됨으로 골든타임이 확보되어서 더 많은 생명들이 줄어든 이송시간으로 소중한 생명이 살아나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