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상생 한국석유관리원, 경영평가 성과금 기부
지역 상생 한국석유관리원, 경영평가 성과금 기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손주석 한국석유관리원 이사장(왼쪽)이 지난 10일 석유관리원 전북본부에서 심민 임실군수에게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한 사랑의 후원금을 전달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석유관리원은 12일 ‘코로나19’에 따른 국가적 위기 극복을 위해 임직원들의 지난해 경영평가 성과금을 모아 지역 경제 살리기에 나섰다고 밝혔다.

손주석 이사장을 비롯한 임원들은 최근 1사 1촌 자매결연을 맺은 전북 임실군청에 성과금 일부를 기탁했다. 또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성과금 10%를 온누리상품권으로 받기로 했다.

손주석 한국석유관리원 이사장은 “작은 정성이지만 임직원의 마음이 전달돼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길 바란다”며 “석유관리원은 앞으로도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나눔을 실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석유관리원은 각 지역 취약계층에 마스크와 손소독제 기부부터 의료기관 대상 의료기기 기부, 지역 농산물 꾸러미 취약계층 기부, 헌혈동참 등 올해 초부터 ‘코로나19 극복 캠페인’을 하고 있다.

성남=이정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