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비전, 의료비 고충 겪는 아동 위해 수원 고색중에 500만원 지원
월드비전, 의료비 고충 겪는 아동 위해 수원 고색중에 500만원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드비전 경기남부지역본부 꿈꾸는아이들사업단(단장 최성호)은 뇌병변으로 의료비가 필요한 아동을 지원하기 위해 수원 고색중학교에 지원금 500만원을 전달했다고 12일 밝혔다.

꿈꾸는아이들사업단은 지난 5월 수원지역 초ㆍ중ㆍ고교에 긴급생계비 3천만 원을 지원한 바 있는데, 이 중 고액의 의료비가 필요한 아동을 발견해 이번 지원에 나서게 됐다.

뇌병변을 앓고 있는 아동은 이번 위기아동지원금을 통해 생명유지장치에 필요한 의료장비와 의료필수품을 구입하는 등 안정적 치료를 받을 수 있게 됐다.

김학곤 고색중학교 교장은 “우리 학교는 질병으로 학교에 출석할 수 없는 학생들을 위해 특수교사가 직접 가정을 방문하는 ‘순회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순회교육 과정에서 도움이 필요한 아동을 발견해 월드비전에 연계했다”며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정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게 돼 기쁘게 생각하고 앞으로도 상호 지속적인 협력이 이루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성호 월드비전 경기남부지역본부장 겸 꿈꾸는아이들사업단장은 “위기상황에 놓여있는 아동이 학교를 통해서 적절한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학교와 협력체계를 구축, 도움이 필요한 아동이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위기아동지원사업을 펼쳐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이연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