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적십자사 인천지사, 코로나19 자가격리자위한 비상식량세트, 생수 추가 지원
대한적십자사 인천지사, 코로나19 자가격리자위한 비상식량세트, 생수 추가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적십자사 인천지사 관계자들이 코로나19 자가격리자용 비상식량세트와 생수를 지원차량에 싣고 있다. 대한적십자사 인천지사 제공

대한적십자사인천지사는 최근 예산부족으로 잠시 중단했던 코로나19 자가격리자용 비상식량세트에 생수를 더해 추가로 지원했다고 29일 밝혔다.

그동안 인천 지역 내 군·구에서는 코로나19가 재확산 움직임을 보이자 대한적십자사 인천지사 측에 비상식량세트 요청을 했다. 이에 적십자사 인천지사는 긴급히 본사에 비상식량세트의 추가 지원을 요청해 이번 사업을 준비했다.

이번에 지원하는 비상식량세트는 총 1천500세트로 최근 불거진 수돗물 유충 사태에 따라 식수 구비가 힘든 코로나19 자가격리자를 위해 생수 500ml 20병(1인)도 더해 지원키로 했다.

앞서 대한적십자사 인천지사는 코로나19 발생 후 지금까지 비상식량세트 8천673세트를 자가격리자에게 지원했다. 세트는 즉석밥, 즉석식품, 영양제, 식수 등 약 5만5천원 상당의 식료품으로 구성했다.

인천적십자사는 코로나19 대응 구호활동을 전개하기 위해 기부전용계좌를 운영하고 있다. 적십자사 관계자는 “시민과 기업의 기부금 및 물품기증을 기다리고 있다”고 말했다.

김경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