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불은면 생활개선회, 행락철 대비 환경 정비 실시
강화군 불은면 생활개선회, 행락철 대비 환경 정비 실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은면 생활개선회 회원들이 환경정비 활동을 벌이고 있다.

강화군 불은면 생활개선회(회장 이정숙)는 하계휴가 기간을 맞아 청정이미지 조성 및 쾌적한 환경 제공을 위해 도로변 환경정비를 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환경정비는 비바람이 부는 궂은 날씨에도 생활개선회원 20명이 참여해 오두돈대~화도돈대~지래교(상동암천) 구간의 가로 화단과 하천 부근의 쓰레기를 집중 수거했다.

이정숙 회장은 “이번에 환경 정비를 시행한 구간인 삼동암천 불법 낚시 탓에 쓰레기 투기가 많은 구간이다”며 “장맛비로 쓰레기가 떠내려가기 전에 서둘러서 환경정비를 했다”고 말했다.

염명희 면장은 “궂은 날씨에도 깨끗한 면내 환경을 위해 참석해주신 생활개선회에 감사하다”며 “주민들의 노고로 이번 장마철에는 쓰레기로 인한 피해가 많이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창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