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시민금융복지지원센터 무료 상담
강화군, 시민금융복지지원센터 무료 상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채무 고민 함께해요”

강화군은 가계 부채, 채무, 파산, 불법추심 등으로 고통받는 군민을 위해 인천시 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와 연계해 군청에서 매월 무료상담을 진행하고 있다고 29일 밝혔다.

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는 과다한 채무 등 금전적으로 어려움을 겪는 시민을 위한 전문 상담센터이다. 주요 상담 내용은 파산 등 채무조정, 신용회복 및 개인회생, 가계 재무수지 개선 맞춤형 컨설팅, 복지관련 정보제공 등이다.

군의 요청으로 올해 초부터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 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는 지금까지 관내 군민을 대상으로 33건의 금융상담을 제공해 가계 재무수지 개선에 도움을 주었다.

또 8명에 대해서는 개인파산 및 신용회복을 지원했다.

군민 A씨는 “과다한 채무로 고통을 겪던 중 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의 전문적인 컨설팅을 통해 개인파산 절차를 밟고 채무로부터 해방되어 삶의 의지를 되찾을 수 있었다”고 말했다.

군 관계자는 “과다한 부채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면 혼자 고민하지 말고 군청 복지정책과 또는 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에 도움을 요청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김창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