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 펜션 매몰사고 현장서 여성 추정 시신 1구 발견
가평 펜션 매몰사고 현장서 여성 추정 시신 1구 발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 오후 가평군 가평읍 산유리 펜션 매몰사고 현장에서 여성으로 추정되는 시신 1구가 발견됐다.

소방당국은 중장비를 동원, 현장에 쌓인 펜션 잔해물과 토사를 치우는 과정에서 오후 3시40분께 시신을 발견했다.

경찰은 시신의 신원이 실종된 70대 펜션 주인 A씨의 딸인 30대 B씨일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인근 병원으로 옮겨 검시를 진행할 예정이다.

앞서 이날 오전 10시40분께 가평읍 산유리에서 토사가 무너져 펜션을 덮쳤다는119 신고가 접수됐다.

펜션에 있던 투숙객 등은 무사히 대피했으나, 현재 펜션 주인과 가족, 직원 등 4명이 대피하지 못한 것으로 추정돼 중장비를 동원한 구조작업이 진행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펜션 주인과 그의 딸, 손자 등이 탈출하지 못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가평=고창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