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감 백신 접종 후 이상반응' 신고 1천154건…전날보다 365건 늘어
'독감 백신 접종 후 이상반응' 신고 1천154건…전날보다 365건 늘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인플루엔자(독감) 백신 접종을 받은 뒤 발열 등 이상 반응이 있다고 보건당국에 신고된 사례가 1천 건을 넘어섰다.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은 24일 ‘국가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사업 관련 브리핑’을 통해 “백신 접종 후 이상 반응이 있다고 신고된 내용은 어제(23일) 기준으로 총 1천154건이며 아직 예방 접종과의 인과성은 확인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상 반응 신고 사례 중 무료 접종이 848건, 유료 접종은 306건이다. 증상별로는 알레르기 반응 245건, 발열 204건, 국소 반응 177건, 기타 480건이다. 나머지 48건은 접종 후 사망했다고 보고된 사례다.

사망자 연령대는 70대 23명, 80대 이상 18명, 60대 2명 등 60대 이상이 대부분이었고 60대 미만은 5명이다.

지역별로는 서울ㆍ경남 각 6건, 대구ㆍ전북ㆍ전남 각 5건, 경기ㆍ경북 각 4건, 충남 3건, 부산ㆍ인천ㆍ대전ㆍ강원 각 2건, 광주ㆍ제주 각 1건으로 집계됐다.

보건당국이 수거ㆍ회수하기로 한 백신을 맞고 이상 반응이 나타났다고 신고한 사례는 99건이었다. 해당 백신은 유통 과정에서 적정온도(2∼8도)를 지키지 않거나 일부 제품에서 ‘백색 입자’가 발견된 제품 등 총 106만 명분에 해당한다.

주요 증상은 국소 반응 38건, 발열 22건, 알레르기 18건, 두통ㆍ근육통 7건, 복통ㆍ구토 4건, 기타 10건 등이다. 질병청은 이들 이상 반응 사례 대부분이 경증에 해당한다고 설명했다.

정자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