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시 복지사각지대 발굴 총력
동두천시 복지사각지대 발굴 총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두천시는 19일 복지사각지대 발굴 등 올해 통합사례관리사업 총괄운영계획을 수립, 본격 추진에 들어갔다.

다양한 어려움으로 생계곤란 위기에 놓인 취약계층을 연중 발굴, 생활실태 파악과 복지욕구 조사 결과를 반영한 맞춤 서비스 지원을 위해서다.

세부 실행방안도 마련했다.

특히 올해는 사회복지 관련 부서 및 명예 사회복지공무원 등과 협력, 코로나19 여파와 중한 질병으로 도움이 필요한 저소득가정을 선제적으로 발굴한다는 방침이다. 시는 이를 위해 공공 및 민간자원을 적극 연계하는데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이와 함께 근로의지가 있는 가구는 취업을 통한 자립의 기회를 제공하고 고령 및 질환 등으로 지속적인 돌봄이 필요한 주민들은 사례관리 지원을 통해 보호한다는 계획이다.

진영호 동두천시 복지정책과장은 “다양한 경로를 통해 발굴된 복지위기가구에 최적의 서비스 지원 등 훈훈한 사회분위기 조성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동두천=송진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