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악인 출신 가수 연화, 신곡 '물망초' 발표
국악인 출신 가수 연화, 신곡 '물망초' 발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연화. 쓰리나인종합미디어
가수 연화. 쓰리나인종합미디어

국악인 출신 가수 연화(蓮花)의 신곡이 베일을 벗었다.

연화는 지난 2일 새 앨범 타이틀곡인 '물망초'를 발표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했다. 먼저 오는 8일 '노래하는 가요청백전'에 출연해 신곡 무대를 공개할 예정이다.

연화의 신곡 '물망초'는 현대적인 리듬과 드라마적인 오케스트라 사운드가 귀를 사로잡는다. 특히 '힘들었던 지난 날은 잊고 누구나 꿈꿔오던 추억에 대한 사랑의 그리움과 기억을 잊지말아 달라'는 내용을 담은 가사가 인상적이다.

이번 앨범에는 유태준·강혁이 작곡을, 인기 작사가 장경수가 가사를 썼다. 특히 핑클, 소찬휘, 젝스키스 등을 키워낸 변성복 프로듀서가 새 음반 전체 기획부터 의상 스타일링 등 전반적인 부분에 참여해 컴백에 힘을 보탰다.

연화는 "새로운 음반이 나와 활동할 시간은 빠듯하지만, 늘 시간을 쪼개 퍼포먼스에서 보여줄 노래와 안무 연습을 게을리 하지 않고 있다"며 "이번 첫 무대에서는 특별한 뭔가를 보여 드릴테니 기대해 달라"고 당부했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