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4선거구 도의원 야권단일화 유영삼후보 결정
평택4선거구 도의원 야권단일화 유영삼후보 결정
  • 최해영 기자 hychoi@ekgib.com
  • 입력   2010. 05. 24   오후 11 : 02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지역 경기도의원 제4선거구에 야권단일후보로 유영삼 민주당 후보가 결정됐다.

유 후보와 홍미정 국민참여당 후보는 24일 평택참여자치시민연대 사무실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이날 두 후보는 “오늘의 단일화가 평택지역에 오랫동안 흩어져 있던 야권을 하나로 모으고, 시민의 마음을 하나로 모으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이어 두 후보는 “반드시 함께 지방권력을 교체하고 이명박 정부와 김문수 경기지사, 한나라당의 오만과 독선을 심판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에 유 후보는 “야권연대의 승리를 이루어야 한다는 책임, 폭넓은 연대정신을 실현해야 한다는 책임을 무겁게 받아들인다”며 “반드시 승리해 한나라당의 일당 독주를 막고 경기도민과 평택시민을 섬기는 의정활동을 펴겠다”고 밝혔다.  /평택=최해영기자 hychoi@ekgib.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