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제역 방역 현장 근무자 파주시보건소, 무료 치료
구제역 방역 현장 근무자 파주시보건소, 무료 치료
  • 고기석 기자 koks@ekgib.com
  • 송고시간 2011. 01. 25 20 : 24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주시보건소는 구제역 살처분 현장에 참여한 공무원과 환경미화원 등을 대상으로 요통, 관절염, 견비통 등 근골격계통질환 무료 물리치료에 나섰다고 25일 밝혔다.

현재 구제역과 조류독감으로 인한 살처분에 공무원과 함께 참여하고 있는 환경미화원은 230명이다.

매몰 작업에 참여한 공무원과 미화원들은 최근 요통, 관절염, 근육통 등에 시달리고 업무 복귀 시 파스를 온 몸에 바르고 일하는 등 건강상의 문제가 있어 왔다.

무료 물리치료는 구제역 종료시까지 평일 오후 3~6시까지 받으면 된다.

파주=고기석기자 koks@ekgib.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