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해복구 기금마련 희망나눔 바자회 열려
수해복구 기금마련 희망나눔 바자회 열려
  • 한상훈 기자 hsh@ekgib.com
  • 노출승인 2011.0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 노인종합복지회관,
광주시 노인종합복지회관(관장 신관철, 이하 복지회관)이 대한적십자사 광주지구협의회(회장 목광원, 이하 적십자사)와 공동으로 최근 ‘수재민을 위한 수해복구 기금마련 희망나눔 바자회’를 복지회관에서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조억동 광주시장, 도의원, 시의원 등 2천여명의 노인 및 지역주민들이 참석했다.

오전부터 진행된 희망나눔 바자회에는 수해복구 지원을 위해 기업체에서 후원한 머플러, 의류, 신발 등 다양한 물품들을 저렴한 가격에 판매했으며 먹거리 장터 및 수해복구 사진전 등의 다양한 행사가 진행됐다.

이번 바자회의 수익금 1천500만원은 수해를 입은 독거노인의 보일러 및 도배장판 교체작업 비용으로 지원될 예정이다.

복지회관과 적십자사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역 내 소외된 계층에게 따뜻한 사랑을 전하는 사랑의 메신저 역할을 하겠다”며 “힘들고 어려울 때 일수록 우리 모두 주위 어려운 이웃들을 되돌아 보는 여유를 갖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광주=한상훈기자 hsh@ekgib.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