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작물 병충해 “꼼짝마” 스마트 농업인 앱 보급
농작물 병충해 “꼼짝마” 스마트 농업인 앱 보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농기원·SK텔레콤 공동 개발

농작물 병해충 해결방법을 빠르고 손쉽게 알 수 있는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이 개발됐다.

경기도농업기술원은 SK텔레콤과 공동으로 ‘스마트 농업인 앱’을 개발·보급한다고 16일 밝혔다.

이 앱은 농가에서 농작물 병해충 사진을 스마트폰으로 찍어 전송하면 도 농기원에서 운영하는 식물병원에 등록돼 각 분야 전문가의 진단을 거쳐 해결 방법을 신속하게 알려주는 기능을 갖고 있다.

안드로이드용으로 개발됐으며 안드로이드 마켓에서 ‘스마트농업인’으로 검색해 무료로 내려받을 수 있다.

이와 함께 도와 SK텔레콤은 도내 농업인들에게 스마트폰을 시중보다 15만~20만원 저렴하게 보급하고 사용교육도 실시한다.

스마트폰을 구매하고자 하는 농업인은 SK텔레콤 단말기 판매 홈페이지(www.brainnetworks.co.kr/nongup)로 신청하면 된다.

스마트폰 활용, 앱 사용 방법, SNS 활용법 등 스마트폰 사용 교육을 원하는 농업인은 10명 이상을 모집해 농업기술원(031-229-5844)으로 신청하면 교육을 받을 수 있다.

구예리기자 yell@kyeonggi.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