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지영 해명 “전신 성형? 눈이랑 코만 했다”
민지영 해명 “전신 성형? 눈이랑 코만 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민지영이 전신 성형설에 대해 해명했다.

민지영은 9일 오전 방송된 MBC ‘기분 좋은 날’에 출연해 민지영은 “드라마 ‘사랑과 전쟁’에 처음 출연한 에피소드가 사기꾼 부부 에피소드였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민지영은 “그 안에서 전신성형미인 역할을 맡았고 그 이후 전신 성형설에 휩싸였다”며 “정말 인상 깊은 연기를 해서 그런 것 같다. 그렇지만 억울하다. 나는 자연 미인”이라고 해명했다.

하지만 그녀는 “눈과 코는 빼고”라고 덧붙여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방송을 접한 누리꾼들은 “민지영 전신성형설 억울했겠다”, “민지영 해명 그래도 고치기는 고쳤네”, “민지영 전신성형설 해명 역할때문에 오해받았구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날 방송에는 ‘박유천 닮은꼴’로 유명한 재연배우 이중성이 출연해 자신의 소득을 털어놨다.

홍지예기자 jyhong@kyeonggi.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