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시환 '발걸음' 무대, 최고점 기록…"존 레논 같다" 극찬
박시환 '발걸음' 무대, 최고점 기록…"존 레논 같다" 극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시환 '발걸음' 무대, 최고점 기록…"존 레논 같다" 극찬

케이블채널 Mnet 오디션 프로그램 '슈퍼스타K5' 참가자 박시환이 심사위원과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박시환은 25일 생방송으로 진행된 '슈퍼스타K5'에서 국민들이 선택한 곡인 에메랄드 캐슬의 '발걸음'으로 무대에 올랐다.

날이 갈수록 발전하는 모습을 보인 박시환은 이날도 역시 폭발적인 가창력을 선보여 심사위원들로부터 최고점을 받았다.

심사위원인 가수 이승철은 "자꾸 낚이는 것 같다"고 말문을 열며 "노래는 흠잡을 게 많은데, 이상하게 마무리는 묘한 매력으로 끝난다"면서 "존 레논 같은 느낌이 난다"고 극찬했다.

이어 DJ DOC 이하늘은 "박시환은 슬픔과 외로움을 타고난 것 같다"며 "옛날에 부유하지 못했던 환경이 박시환 인생에 걸림돌이었다면 이제는 그런 것 때문에 노래 감정이 살아나는 것 같다"고 평했다.

마지막으로 프로듀서 겸 가수 윤종신은 "박시환은 생방송에 진출하면서 선곡을 잘 하고 있다. 본인의 목소리와 투박함이 노래 가사와 잘 맞아 떨어진다"고 설명하면서 "노래 실력이 늘고 있다"고 칭찬했다.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박시환 발걸음 듣고 울 뻔", "박시환 발걸음 다운 받고 싶다", "박시환 발걸음 애절했다", "박시환 발걸음 또 듣고 싶은데", "박시환 발걸음 최고였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김혜지기자 maeji@kyeonggi.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