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용역 민간위탁 개선 고양시, 투명성 강화 방침
청소용역 민간위탁 개선 고양시, 투명성 강화 방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시가 청소용역을 기존 민간위탁의 문제점을 개선하기 위해 일반용역 방식으로 변경해 투명성과 공정성을 높이고 근로자의 권익을 보호토록 계약내용을 강화키로 했다.

22일 시는 그동안 민간위탁의 문제점으로 지적돼 온 근로자의 권익침해와 청소업체의 특혜의혹 등을 개선하기 위해 계약내용을 강화하고 입찰방식을 지방계약법에 의한 조달청 전자입찰방식 사업자 선정으로 변경한다고 밝혔다. 시는 우선 오는 6월30일 계약이 만료되는 덕양구 등 3개구 가로청소 용역에 대한 발주부터 적용할 방침이다.

천광필 시 청소과장은 “올 하반기 전문기관에 용역을 의뢰해 청소업무에 대해 진단하고 효율적이고 획기적인 개선책을 마련·시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고양=유제원기자 jwyoo54@kyeonggi.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