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소기업이 미래다_경기도중소기업CEO연합회] ㈜비티몰
[강소기업이 미래다_경기도중소기업CEO연합회] ㈜비티몰
  • 최현호 기자
  • 승인 2018.09.04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여행가방 브랜드 도전장
자체 제품 생산·쇼핑몰 운영
해외시장 판로 개척 ‘청사진’
▲ 0724 _146150
“한국을 대표할 여행가방 브랜드를 만들어 전 세계에 수출하는 기업이 되겠습니다.”

문일호 ㈜비티몰 대표는 3일 자사의 여행가방과 여행용품, 여행전문 쇼핑몰을 설명하면서 이 같이 말했다.

남양주시 양정로에 위치한 ㈜비티몰은 문일호 대표가 개인사업자로서 지난 2004년 ‘가방러브’로 시작해 2008년 지금의 이름으로 법인 전환해 탄생했다. 현재는 20여 명의 직원이 함께 가방제조와 여행용품 쇼핑몰로 확장해 기업을 일구고 있다.

㈜비티몰이 주력으로 생산하는 제품은 하드 캐리어와 소프트 캐리어, 배낭, 백 팩, 보스턴백 등 여행용 가방이다. 아울러 수납용품, 안전ㆍ위생용품, 여권 가리개, 어댑터, 여행 먹을거리 등 여행과 관련된 다채로운 상품이 쇼핑몰을 통해 판매되고 있다. 특히 자체 제작 여행용 캐리어인 ‘브라이튼’은 국내 업계에서도 유명한 제품이다. 또 여행에서 필요한 먹을거리와 유럽여행 시 소매치기 방지 제품, 가방에 손을 대면 진동이 울리는 경보기 등도 마련돼 있다.
▲ 0724 _146282

㈜비티몰은 이 같은 자체 여행 제품 생산과 쇼핑몰 운영을 통해 지난 2014년 57억 원, 2015년 58억 원, 2016년 60억 원, 지난해 60억 원 매출을 올렸다.

㈜비티몰의 특징은 일반 쇼핑몰과 달리 캐리어 여행가방 생산은 물론 유통까지 같이한다는 것이다. 생산과 유통을 함께 하려면 우선 가방에 대해 잘 알아야 하고, 국내시장에서의 제조 및 유통
문일호 대표
문일호 대표
과정도 잘 알아야 한다. 문일호 대표는 과거 동대문 시장 가방가게에서 일한 20년 노하우를 바탕으로 제품 판매는 물론 여행 정보 관련 콘텐츠 제공을 더해 고객에 적극적으로 다가가고 있다.

문일호 대표는 “많은 고객이 세상 밖으로 나가서 여행할 때 저희 쇼핑몰에서 구매한 제품이 많은 도움이 되고, 좋은 추억까지 만들었으면 좋겠다”며 “나아가 직원들이 다니고 싶은 회사, 단순히 가방을 만들어 파는 회사가 아닌, 한국 대표 가방 브랜드를 만들어 외국에도 매장을 내는 등 세계적인 기업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최현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