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예빈 이상형, 주상욱에게 추파 "밥보다 소맥 한 잔 같이 해요"
강예빈 이상형, 주상욱에게 추파 "밥보다 소맥 한 잔 같이 해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예빈 이상형, 주상욱에게 추파 "밥보다 소맥 한 잔 같이 해요"

배우 강예빈이 배우 주상욱을 이상형으로 꼽았다.

강예빈은 최근 진행된 MBC퀸 '토크 콘서트 퀸' 녹화에서 이상형을 묻는 질문에 "요즘은 배우 주상욱이 좋다"라고 망설임 없이 밝혔다.

이에 MC 주영훈은 "소개시켜 드릴까요?"라고 물었고 강예빈은 눈을 반짝거리며 "함께 술을 한 잔 하고 싶다"고 고백했다.

강예빈의 솔직한 발언에 패널들이 "밥도 아니고 바로 술부터 마시냐"고 핀잔을 주자 그녀는 "단계가 길면 지루하다"며 그 자리에서 주상욱에게 "삼겹살에 소맥 한 잔 같이 해요"라며 영상 편지를 남겼다.

강예빈 이상형 고백을 접한 누리꾼들은 "강예빈 이상형 고백 정말 솔직하네", "강예빈 이상형 주상욱이 부럽다", "강예빈 이상형 주상욱 두 사람 조만간 소맥 한 잔 하길"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강예빈 이상형 고백은 오는 23일 MBC퀸 '토크 콘서트 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예나 기자 yena@kyeonggi.com

사진= 강예빈 이상형, MBC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