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경기도체육회, 전국체전 대비 종목단체 사무국장회의 개최
스포츠 스포츠 일반

경기도체육회, 전국체전 대비 종목단체 사무국장회의 개최

선수단 안전 관리 및 정상 탈환 대책 등 협의

26일 열린 제103회 전국체전 종합우승을 위한 종목단체 사무국장 회의에서 이원성 경기도체육회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경기도체육회 제공

경기도체육회가 제103회 전국체육대회 종합우승 달성을 위한 종목단체 사무국장 회의를 가졌다.

도체육회는 26일 오전 11시 경기도체육회관 10층 대회의실에서 이원성 회장 주재로 전국체전 종목 사무국장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회의를 열고, 선수단 관리와 정상탈환 대책 등을 논의했다.

회의에서는 선수단 코로나19 확진시 토너먼트 경기 진출 시까지 채점 관련 설명 및 선수단 방역관리계획, 격려금 지원 및 격려단 운영, 전국체전 포상금 지급 안내, 도핑감사 사항 강조, 경기도스포츠과학센터의 출전선수 컨디셔닝 지원 등을 전했다.

이원성 경기도체육회장은 인사말에서 “제103회 전국체육대회 종합우승을 위해서는 경기도 종목단체 사무국장님들의 관심과 참여가 가장 중요하다”며 “경기도체육회에서도 경기 체육의 기상을 널리 알리기 위해 많은 지원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103회 전국체육대회는 오는 10월 7일부터 13일까지 7일간 울산광역시에서 개최되며, 유도가 사전경기로 26일 종료돼 경기도는 종목우승 23연패를 달성하며 경기도의 종합우승 마중물 역할을 잘 수행했다.

김영웅기자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