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여성행복센터 내달 교문동에서 개관
구리시 여성행복센터 내달 교문동에서 개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승남 구리시장, 개관 예정 ‘여성행복센터’ 촘촘한 사전 점검

구리시는 구리시 여성행복센터(센터)를 다음달 개관한다고 2일 밝혔다.

교문동 구리아트홀 뒤편에 위치한 센터는 315억원이 투입됐다.

지하 1층, 지상 5층, 전체면적 1만1천㎡ 등의 규모로 지난 2019년 3월 착공됐다.

지하 1층은 주차장으로 이용되고 지상 1층에는 운영 사무실, 새일센터, 행복 마켓, 카페 등이 들어선다.

2∼5층에는 여성단체협의회, 드림스타트, 아동보호전문기관, 가정폭력상담소, 건강가정ㆍ다문화가족지원센터 등이 입주한다.

시는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와 계약, 여성행복센터를 공유재산 위탁개발 방식으로 건립했다.

한국자산관리공사가 사업비를 조달하고 시가 이를 장기간에 걸쳐 상환하는 방식이다.

시는 그동안 재원 마련이 어려워 여성행복센터 건립을 미뤘으나 이 방식을 통해 재정 부담을 덜고 건립할 수 있게 됐다.

구리=김동수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